알마티의 한 종합병원에서 복잡한 수술을 성과적으로 끝냈다. 이 수술의 희귀한 점은 환자가 의식중에 뇌종양 절개 수술을 한 것이다.

서론

잡지에 기고한 고려인이나 책의 저자는 물론 문학작품을 쓴 고려인마다가 작가동맹 맹원이 되기를 희망하였습니다. 처음에는 그가 살고 있는 공화국에서, 다음은 쏘련이 붕괴될 때까지 쏘련작가동맹 맹원이 되려는 것이 가장 큰 꿈이었습니다.

지난 토요일 알마티시 친선회관에서 국제 모국어의 날에 즈음한 행사가 진행되었다. 이 행사의 범위에서 <모국어는 인민의 정신적 가치물>이란 전시회가 있었는데 여기에는 국어발전, 소수민족 언어와 방법론에 대한 서적들이 전시되었다.

러시아를 비롯한 자원의존 구조의 유라시아 국가들은 장기간 지속되고 있는 저유가 및 원자재가격 하락 기조로 인해 경제운용에 큰 어려움을 겪고 있다. 카자흐스탄의 경우도 2000년대 이후 국제원자재 상승기에 축적된 재원을 비원자재 부문에 투자하는 다양한 산업다각화 정책을 추진해 왔다. 특히 카자흐스탄은 정부가 산업화에서 주도적인 역할을 하면서 2010년대부터 국영지주회사를 통한 혁신산업 부문에 대한 투자를 지속하고 있다. 본고에서는 카자흐스탄의 혁신산업 육성정책과 구조의 현황을 파악하고 이를 통해 카자흐스탄 정부가 추진하고 있는 혁신주도 경제성장의 실효성을 생각해보고자 한다.    

알마티 ''프레스찌즈'' 꼴렏즈  

특히 21 세기를 밟으면서 지구상  모든 사회가 선진 교육에 관한 의욕이 불타고 있다.그러면 우선 각자가 완전한 지식을 소유해야 하는 것은 사실이다. 현대 사회에서 뭐니뭐니 해도 지식이 우선이다. 무식하고 문맹퇴치 세월은 먼 과거로 지나고 새로운 전자 기술 시기다.  그리하여 카자흐스탄 교육부에서도  자라나는 세대들의 교육에 관한 많은 대책들을  찾고 있는 것이  확실히 보인다.  예를 들어, 중등 지식을  소유할 수 있는 수  많은 언어 및 기술 꼴렏즈 등이 전국에 활성화되고 있다.  필자는  알마티  뚜르구트 오잘라  거리에 위치하고 있는  ''프레스찌즈'' 꼴렏즈를 찾아 가서 문  갈리나 알렉세예브나  교장님과  담화를 가졌다:

한국의 소비시장은 판매원과 고객간에 특별한 분위기를 조상하는데 돌려졌다. 구매자들에 대한 친절한 서비스와 관심깊은 태도는 신선한 아침의 나라의 모든 회사와 매점의 특징으로 되여 있다. 한국 기업들이 어떻게 카자흐스탄의 현실에서 자체의 고객에 맞는 목표를 유지하고 있는가에 대해 우리의 아래의 리포트에서 이야기 한다.